지난 주에 주황색 택시를 탔다.  지금 출고되어 나오고 있는 택시, 다 주황색이란다.  앞으로 서울시내 택시를 다 주황색으로 바꾼다고.  서울특별시 웹사이트 시정소식 보도자료 ↓

<서울에 “꽃담황토색(Seoul Orange)” 택시가 달린다>
– 글로벌시대 서울의 새로운 아이콘, 도시의 경쟁력 및 이미지 제고 기대
– 현재 총 702대 운행, 계속 증가 중, 일반 중형택시와 이용 요금 동일

* 우리 고유색상으로 디자인한 꽃담황토색(Seoul Orange) 택시를 요즘 서울 도심에서 심심찮게 볼 수 있다.  

* 서울시는 그 동안 자동차 제작사 및 택시업계의 협조로 현재 꽃담황토색 택시가 본격적으로 생산ㆍ출고되고 있으며, 이미 서울시내에 상당수의 꽃담황토색 택시가 운행 중이라고 밝혔다.
– 현대차는 ‘10년 2월 26일부터, 기아차는 ’10년 3월 11일부터 생산ㆍ출고 중이고, 르노삼성차는 ‘10년 8월 중순 생산을 목표로 현재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 서울의 새로운 상징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꽃담황토색 택시는 현재 총 702대(‘10년 5월 4일 기준)가 운행 중이다.
– 완전 꽃담황토색(Seoul Orange)택시가 415대, 일부 꽃담황토색(Color Lapping)택시가 123대, 꽃담황토색 외국인관광택시가 164대이다.

* 꽃담황토색 택시는 자동차 제작사의 택시 제작 단계에서 ‘꽃담황토색’ 색상이 적용돼 출고되기 때문에 택시사업자의 비용부담이 없으며, 차령기간이 만료되어 폐차되는 택시에 대해 연차적으로 적용되고 있다.

* 서울시는 꽃담황토색 택시 이용과 관련하여 일반 중형택시와 다른 택시로 오인하는 일이 없도록 당부한다고 밝혔다.
– 아직 꽃담황토색 택시가 익숙하지 않아 요금을 더 받는 택시는 아닌지 걱정하는 시민들이 있는데 일반 중형택시와 이용요금이 동일(기본요금 2,400원)하다.
– 오히려 새로 출고된 차이기 때문에 승차감이 좋고 깨끗하다.

* 한편, 외국인들의 이동편의를 돕고 있는 외국인 관광택시도 길거리에서 이용시 일반 중형택시와 이용요금이 동일하다. 

* 꽃담황토색 택시는 글로벌시대에 서울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아 서울의 분위기를 새롭게 하고, 서울의 국제위상 제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서울시는 꽃담황토색 택시가 이제 시작단계이지만 뉴욕하면 옐로우캡이 떠오르듯이 서울하면 꽃담황토색 택시가 자연스럽게 떠오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무엇보다 시민들의 많은 이용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출처: 여기

읽어보니까 주황색이 아니라 꽃담황토색이네.  -_-  바꿨을 때 좋은 점보다 안바꿨을 때 안좋은 점을 얘기해주면 더 설득적일지도 모르겠어.  아니나 다를까 5월 25일에 전자민원을 올리신 한 택시 기사 아저씨의 글이 있었다.

제목: 택시 색상에 대하여 

안녕하십니까?  귀청에서 해치택시라는 명목으로 택시도색을 토담황색으로 교채하는데 운전하는 실무자 자로써 귀청에서 현재의 색을 교채하는데 이해가 쉬게되지않아서 질의을 합니다

1. 서울의 상징이라고 해치택시라고하여 색상을 바꾸는데 현재의 색상은 서울의 상징이 될수없는 아주나뿐 색상인가요?

2. 그러면 귀청에서는 서울의 상징인 택시의색상을 지정하는데 있어서 공청회라도 실시해보셨나요?  아니면 단독적으로 결정하여 지정을 했나요?  공청회을 가저다면 언제 어디서 누구을 모셔놓고하셨는지요?  왜? 토담황색의 색상을 택하여는지?  색상을 변경하지 않으면 서울의 상징인 해치택시가 위상이되지 않는이유라도있는지요?  운전하는 실무자로써 매우 이점에 궁금합니다.  상세한답변을 하여주시기 바랍니다.

3. 귀청에서는 실권을가지고 있다하여 모든행정을 일방적으로 하지않해으면 하는것이 주인인시민의 바랩입니다, 주인을 무시하고 집행의권안으로 행정을일방적으로 추진한다면과연그게 주인을위한 행정이 될수가 없지요?  모든일이라는것은 순리가 있기마련입니다

4. 현재지정한색상은 70년대에서80년대까지유지하다가 현재의색상으로 바뀐색상입니다.  예을들어 색상을변경한다고 택시의질이향상된다고 보십니까?  가장중요한것은 색상이아니라 택시가 안고인는 문제을해결해야됩니다  현재의 요금채게는 택시색상을 열번을바꿔도 해결되질않습니다  기본적인것을 최우선을 해결해야 됩니다. 행정을 다루는 나리님듣께서는 이점을명심해야됩니다.

왜? 싫어하는 색상을 구지바꿔려고 하는지요? 이해가되질않아요? 명심하세요 책상의 펜대을 잘못굴리면 여려사람이 해가된다는점을 꼭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이에 대한 답변 내용은 아래와 같다.

답변내용: ○○○님 안녕하십니까?  원클릭민원을 통하여 서울택시를 꽃담황토색으로 정하게 된 과정에 대하여 문의하신데 대하여 답변해 드립니다.  현재는 서울택시가 주로 흰색이나 회색계통으로서 특색이 없고 자가용과 같은 색깔로서 혼란스럽다는 것이 시민여론조사 결과 89.7%의 시민들이 응답을 한 바가 있습니다.  또 택시에 서울고유의 색상을 적용하는 것이 도시특성과 분위기를 살리게 된다고 응답한 시민이 91.7%나 되었습니다.  꽃담황토색 해치택시는 2008년 10~12월에 색상전문가의 의견수렴, 서울광장에 모형전시를 하면서 시민의 자유투표, 택시기사 면접조사, 지역별 시민인구비례 할당 여론조사, 해외특파원의 의견수렴 등 총 11,422명의 의견이 집약된 준비과정에서 가장 많은 시민이 꽃담황토색이 서울택시에 잘 어울린다고 응답하였고, 이는 콘크리트 빌딩과 가로수 잎 사이로 다니는 차량이 가장 눈에 잘 띄고 고운색깔이라고 지목하였습니다.  누가 마음대로 정한 것이 아니며 이 과정에서 2008.11.27 서울시청에서 공청회를 개최하였고 참석자는 택시 및 교통관계자, 디자인 전문가 및 학회, 유관기관 관계자, 택시회사 관계자 등이 참석하여 토론과정을 거친 바가 있습니다.  또, 꽃담황토색을 차량일부에 적용하는 것이 좋은지 차량전체에 적용하는 것이 좋은지를 서울거주 성인남여 1,000명을 성별 연령 지역별 인구비례 할당하여 면접조사한 바에 의하면 차량전체에 꽃담황토색을 적용하는 것이 좋다고 응답한 사람이 61.9%로서 일부에 적용하는 것이 좋다는 사람보다 더 많았습니다.  ○○○님께서는 택시기사라고 하셨는데 택시사업은 시민을 상대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사업인 만큼 손님인 시민이 원하는 바를 역행하면 사업의 발전이 없다는 점을 잘 아시리라고 생각됩니다.  또한 택시요금도 손님인 시민들의 경제사정을 고려하지 않는 욕심을 부린다면 택시손님이 버스나 지하철 등 다른 교통수단 이용으로 가 버리게 된다면 택시사업 발전이 어려울 수 있다는 점도 이해하시리라고 생각되며 몇년전 부산에서 택시요금을 성급하게 인상했다가 손님이 끊어져 다시 택시요금을 환원한 일이 있다는 신문기사를 참작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택시사업은 손님인 시민들이 가장 원하는 바를 따르지 않으면 발전할 수 없다는 점을 잘 이해하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나는 서울시내 택시 색상에 관한 시민여론조사를 당하지 못했다.  택시에 서울고유의 색상을 적용하는 것이 도시특성과 분위기를 살리게 된다고 응답한 시민 91.7%에 속하지도 않는다.  택시가 자가용과 같은 색깔이라 혼란스럽다고 자발적으로 문제제기를 하는 시민들이 정말 89.7%나 되었을까?  그렇다고 쳐도 지금 택시 색깔을 바꾸는 것이 다른 것보다 우선 시행되어야 할 문제인지는 진짜 모르겠다.  아저씨의 민원은 맞춤법과 띄어쓰기가 맞지 않아도 의도와 문제 제기가 명확하다.  그런데 시청의 답글은 뒤로 가면 갈수록 ‘색상 문제 제기’에 대한 동문서답이다.  ‘왜 해야 하는가’에 대해서 ‘몇 퍼센트가 찬성했다’ 밖에 없다.  당최…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