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계속 은선이만 봤다.  너무 예뻐서…

은선이 아버지와 은선이가 입장하기 직전.  이때 나도 모르게 갑자기 눈물을 흘렸다 내가;ㅠ  기쁘면서도 기쁜 만큼의 반의 반 정도는 슬펐다.  

그리고 우리 곤자가 하객들.

Advertisements